로고

GS건설 최고경영진, 베트남 총리와 경제협력 방안 논의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7/03 [15:05]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7/03 [15:05]
GS건설 최고경영진, 베트남 총리와 경제협력 방안 논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 베트남 팜 민 찐 총리(사진 가운데)와 GS건설 허윤홍 대표(사진 오른쪽), 허명수 고문(사진 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S건설은 3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GS건설 허윤홍 사장을 비롯한 허명수 고문, 채헌근 전무, 허진홍 상무 등 최고경영진이 베트남 팜 민 찐(Pham Minh Chinh) 총리와 만나 베트남 사업에 대한 상호 협조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면담에서 GS건설은 현재 베트남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베트남 중앙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찐 총리는 베트남에서 사업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는 GS건설의 여러 사업들에 대해 정부 차원의 관심을 표명하며 앞으로도 GS건설의 베트남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요청했다.

 

한편, GS건설은 현재 베트남에서 냐베 신도시 개발사업을 비롯해 롱빈 신도시 개발사업, 투티엠 주택개발사업 등의 개발사업에 투자하며 베트남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호치민 냐베 신도시를 첨단기술 IT Park 중심의 스마트시티로 개발을 계획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