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해건협, ‘국토교통 ODA 신규사업’ 공모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6/26 [15:32]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6/26 [15:32]
해건협, ‘국토교통 ODA 신규사업’ 공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해외건설협회(회장 박선호)는 오는 2026년에 시행할 국토교통 국제개발협력(ODA) 신규사업 공모를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모 모집 기간은 오는 9월 25일까지며, 공모에 참여하고자 하는 기관과 기업은 국토교통 ODA 사업의 전담기관인 협회 국제개발협력센터로 사업 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국토교통부와 협회는 제안서 접수 마감 후 2025년 1분기 내 국토교통 ODA 신규 후보사업을 확정할 예정이다.

 

공모 대상사업은 2026년에 착수 가능한 프로젝트를 비롯한 개발 컨설팅, 연수사업 형태의 국토교통 분야 ODA 사업으로, 해외 국토교통 인프라 분야 사업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수행 능력을 갖춘 민간기업 및 공공기관 누구나 제안할 수 있다.

 

협회는 사전 준비 기간을 제공, 국토교통 ODA 사업 제안기관․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 지난 3월에 예비공고를 실시했으며, 5월에는 관심기관과 기업의 이해를 돕기 위해 사전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한편, 국토부는 국제사회의 지속가능한 개발목표(SDGs) 달성 및 인도주의 실현, 개발도상국과의 경제협력 관계를 증진하는 한편, 국내 기업의 진출기반 조성을 위해 국토교통 분야 ODA를 시행하고 있으며, 협회는 지난 2021년부터 국토부로부터 국토교통 ODA 사업의 운영을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제안기관에게 외교부 재외공관과의 긴밀한 소통은 물론 유사사업과의 중복 해소, 후속사업과의 연계, 적정 사업예산 산출, 철저한 사후평가·관리, 수원국 정부 정책과의 전략성 부합 등에 대한 사업 타당성 검토에 충분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어 “한국의 인프라 개발 경험을 수원국과 공유하는 국토교통 ODA 사업이 국내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로 이어지도록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