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DL이앤씨, ‘건강한 여름나기 1.2.3 캠페인’ 전개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16:57]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6/19 [16:57]
DL이앤씨, ‘건강한 여름나기 1.2.3 캠페인’ 전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DL이앤씨는 다가오는 우기와 혹서기를 대비해 현장 안전보건 집중관리에 나섰다고 19일 밝혔다. 

 

DL건설은 폭염에 취약한 오후 시간대별로 중점 관리 사항을 담은 ‘건강한 여름나기 1.2.3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1시에는 오후 작업 전 TBM을 통해 고령자, 고혈압 소견자 등 더위에 취약한 근로자의 건강상태를 살펴보고, 2시에는 30분 동안 쿨링 타임 시간을 운영해 현장에 마련된 간이휴게시설에서 휴식을 취하게 한다. 

 

하루 중 가장 뜨겁고 집중력이 저하되는 3시에는 시원한 음료, 화채, 빙과류 등을 제공해 근로자와 함께하는 시간을 마련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DL이앤씨는 이번 캠페인과 함께 전체 현장에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 예방가이드, 호우∙태풍 시 현장 안전관리 이행수칙 및 자율점검표를 배포해 집중관리에 나서고 있다. 

 

현재 모든 현장에서 주 1회 이상 혹서기 대비 자체점검을 시행하고 있으며, 취약 현장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지원 및 점검을 진행 중이다. 

 

이외에도 근로자가 직접 참여하는 안전신문고 제도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안전신문고는 근로자 스스로 위험요인을 찾아 신고하고 조치하는 시스템으로 스마트폰을 통해 손쉽게 참여할 수 있다. 

 

특히, 폭염기간 온열질환으로 인한 건강장해가 발생할 경우 근로자가 안전신문고를 통해 스스로 작업을 중단할 수 있는 ‘작업중지권’ 사용을 독려하고 있다. 

 

최근 안전신문고 참여 우수 현장 4곳을 선정해 커피트럭을 지원하는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하반기에는 개인별 안전활동 참여 현황을 집계해 현금화할 수 있는 포인트를 제공하는 시스템을 개발, 근로자들의 안전신문고 참여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이길포 최고안전책임자(CSO)는 “하절기는 중대재해 위험이 높은 기간으로 현장의 세세한 부분까지 점검하고 확인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집중호우에 대비한 배수계획과 붕괴 예방조치를 확인하고, 혹서기 근로자 건강 관리 계획을 집중 점검 중”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