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삼성물산, 2천 3백억 규모 잠원강변 리모델링 시공자로 선정

총 4개동 389세대로 리모델링 추진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15:32]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5/27 [15:32]
삼성물산, 2천 3백억 규모 잠원강변 리모델링 시공자로 선정
총 4개동 389세대로 리모델링 추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서울 서초구 잠원동 강변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이하 잠원강변 리모델링)의 시공자로 선정됐다고 최근 밝혔다.

 

잠원강변 리모델링 조합은 지난 25일 개최한 총회에서 삼성물산을 시공자로 최종 선정하는 안건을 가결했다. 

 

이번 사업은 서초구 잠원동 53-15 일대에 지하 6층~지상 20층 아파트 4개 동 389세대와 부대복리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공사비는 약 2,320억 원 규모다.

 

사업부지는 3호선 잠원역 역세권에 위치하고 있고 올림픽대로와 경부고속도로에 인접해 있어 교통이 편리하다. 바로 옆에는 잠원 한강공원이 위치하고, 도보 3분 거리 이내에 신동초등학교, 신동중학교 등의 학군이 형성돼 있다.

 

한편, 삼성물산은 ‘래미안 신반포 원펠리체(ONE FELICE)’를 잠원강변 리모델링의 새로운 단지명으로 제안했다. 오직 하나를 의미하는 ‘One’과 행복함, 풍요로움을 의미하는 ‘Felice’의 조합어로 행복으로 가득한 하이엔드 주거공간을 선사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삼성물산은 이번 원펠리체에 래미안만의 특화된 디자인과 커뮤니티 시설을 제안했다. 이를 위해 외관에는 한강 물결을 모티브로 한 커튼월룩과 경관조명을 적용하고, 프리미엄 골프 연습장∙프라이빗 시네마 등 개인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한 고급 커뮤니티도 구현할 계획이다. 

 

또한, 3개 동 옥상을 연결해 총 270M 길이의 스카이데크 옥상정원을 조성하고, 20층에는 스카이 라운지를 조성해 입주민이 한강과 도심을 조망하며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단지 중앙에는 입주민 휴게 공간으로 큐브 모양의 실내정원과 수변 공간 등 상징적인 조형 요소를 갖춘 선큰광장을 제안했다. 내부에는 자연 숲을 그대로 구현한 산책로 등 조경 공간을 적용해 단지 안에서 그린 라이프를 누릴 수 조성할 계획이다.

 

주택사업본부 리모델링팀장 변동규 상무는 “리모델링은 잠재적 성장 가능성이 높은 사업이며, 래미안만의 리모델링 사업 경험과 차별화된 기술을 바탕으로 잠원강변 리모델링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