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환경산업기술원, 우크라이나 환경분야 재건사업 지원한다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3/11/24 [15:34]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11/24 [15:34]
환경산업기술원, 우크라이나 환경분야 재건사업 지원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최흥진)은 23일 인천시에 위치한 창업·벤처 녹색융합클러스터에서 우크라이나 아나톨리 페도루크 부차시장과 우크라이나의 전후 재건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는 지난 9월 최흥진 원장이 원팀코리아 일원으로 우크라이나 방문 당시 도시, 교통, 공항 등 6대 선도사업의 하나로 부차시 환경 기반시설 설치를 제안한 것을 계기로 마련됐다.

 

환경산업기술원은 부차시의 상하수, 폐기물 시스템에 대한 기본계획 수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환경산업기술원이 초청한 아나톨리 페도루크 시장 일행은 방한 기간 동안 경기도 하남유니온파크의 하수-폐기물 복합처리시설과 인천시에 있는 수도권매립지의 매립가스 발전시설과 침출수 처리기술, 창업·벤처 녹색융합클러스터의 수처리용 분리막 등 실증시설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