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처리용 마이크로 필터링 시스템‘ 최우수상 받아

현대건설, ‘2023 기술공모전’ 시상식 가져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3/11/20 [15:27]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11/20 [15:27]
‘수처리용 마이크로 필터링 시스템‘ 최우수상 받아
현대건설, ‘2023 기술공모전’ 시상식 가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대건설이 건설산업의 미래 성장동력인 혁신기술을 발굴하기 위한 행사로 열린 ‘2023 현대건설 기술공모전’에서 총 15개 수상작이 선정됐다.

 

지난 17일 시상식을 가진 ‘현대건설 기술공모전’은 2008년 건설사 최초로 시작해 올해로 16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건설기술 공모전으로 지금까지 148개 기업과 63개 대학, 연구기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공모전에 참가한 총 122건의 기술 및 아이디어 가운데 아이디어 우수성, 개발 필요성, 경제성, 창의성 등을 심사해 최우수상(1), 우수상(4) 장려상(10) 등 15개 수상작을 선정했으며 분야별로는 친환경 기술 4건과 스마트건설 2건을 비롯해 공종별 혁신기술 9건이 포함됐다.

 

올해 기술공모전 최우수상은 환경처리 장비 및 필터 전문기업 ㈜에이런이 수상했다. 

 

에이런은 자동 세정 기능을 결합한 막히지 않는 수처리용 마이크로 필터링 시스템(NCFS)을 출품해 최고의 영예를 안았다. 

 

다양한 수처리 산업에 적용 가능한 이 기술은 그래핀 신소재 필터막을 사용한 마이크로 필터링 시스템을 통해 염분, 유해 중금속 뿐 아니라 미세 플라스틱 및 바이러스 제거가 가능하다. 

 

또한 필터교체 주기가 길고 약품 사용량이 적어 유지비 절감효과는 물론 안정적인 품질기준을 확보할 수 있어 경제성 편의성 안전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수자원 선순환 효과를 목표로 개발된 이 기술은 가정용 음용수를 비롯한 상하수도 수질 개선에도 활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스마트미러 기반 건강추적 응급호출을 활용한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 기술’ (이원오엠에스), ‘재생에너지 연계형 바이오가스 활용 CO2 free 청정수소 생산기술’ (엔클라이언) 등 건설산업의 지속 가능한 신성장 기술이 수상작으로 선정돼 포상을 받았다.

 

현대건설은 이번 공모전에서 수상한 기관에게 소정의 포상금을 지급할 뿐만 아니라 동반성장 협력기금을 통한 연구비 지원 및 현대건설 기술연구원과의 기술개발 협력 등 추가 특전도 부여한다. 또한, 기술 아이디어 검증을 위한 테스트베드 현장을 지원해 해당 기술의 실효성을 검증한 후 사업화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건설산업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혁신기술을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써 상생협력의 장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이라며 “신재생에너지 기반 친환경 기술 및 스마트건설기술 등 미래 신성장 사업과 관련한 산학연 연구개발 협력을 통해 건설업계 전반의 ESG경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