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건설기술인협-조달청, ‘전산 연계’로 입찰 쉬워졌다

Paperless 시스템 도입 경력관리업무 디지털화 주력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3/11/10 [14:07]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11/10 [14:07]
건설기술인협-조달청, ‘전산 연계’로 입찰 쉬워졌다
Paperless 시스템 도입 경력관리업무 디지털화 주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건설기술인협회(회장 윤영구)는 조달청과 전산연계를 통해 실적증명서 전산제출시스템을 구현, 업체의 서류제출이 간소화 될 것이라고 최근 밝혔다

 

그동안 입찰에 참여하는 건설업체들은 공사명과 착·준공일, 공사개요 등이 명시된 실적증명서를 조달청으로부터 발급받아 협회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해야 했다. 

 

그러나 이번 전산연계로 방문이나 우편을 통해 서류를 제출해야 했던 불편함이 줄어들고, 신속한 업무처리로 업체들의 입찰 편의가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협회는 조달청과 ‘전산자료 일괄전송 시스템’을 구축해 건축 P·Q용역 사업수행능력평가 경력증명서에 대한 연계발급을 시작했고, 신규고용률 확인서까지 범위를 넓히는 등 외부기관과의 실시간 데이터 연결을 통해 경력관리업무 디지털화에 주력해 왔다. 

 

아울러 협회는 발주기관들과의 전산연계 확대는 물론, 건설기술인이 참여한 공사종류의 세분화·코드화 및 길이, 폭 등의 추가정보 파악을 통해 경력정보를 보다 가치 있게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등 디지털 전환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