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자원공사, ‘협력사 ESG 지원사업 협약’ 체결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3/11/07 [09:17]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11/07 [09:17]
수자원공사, ‘협력사 ESG 지원사업 협약’ 체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윤석대)는 6일 동반성장위원회와 2023년도 ‘협력사 ESG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수자원공사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협력사 ESG 지원사업에 참여, 동반위와 물 분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ESG 경영 인식개선과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공사는 상생협력기금 1억 원을 출연했으며, 물산업플랫폼시스템을 통해 참여를 희망하는 협력기업 20개 사를 모집했다. 

 

참여 기업에게는 오는 12월부터 2024년 6월까지 동반위의 중소기업 ESG 표준가이드라인에 따라 협력 중소기업의 맞춤형 ESG 지표를 선정한 후 ESG 교육·진단·현장실사(컨설팅)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한다.

 

동반위는 컨설팅 등 완료 후 평가를 통해 ESG 지표 준수율이 80% 이상인 기업을 대상으로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를 발급할 계획이다. 

 

확인서를 획득한 기업은 금리우대를 비롯해 해외진출 지원사업 참여 우대, 환경·에너지 기술지원사업 참여 우대, K-water 등록기술제도 평가, 상생 협력예금 금리 우대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안정호 그린인프라부문장은 “앞으로도 물분야 중소기업의 ESG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며, “기후변화시대 인간과 자연의 지속가능한 공존을 추구하며 물산업 생태계 전반에 ESG 경영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