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철도공단, 라오스 타켁∼무기아 철도 기본계획 용역 수주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3/09/05 [15:13]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09/05 [15:13]
철도공단, 라오스 타켁∼무기아 철도 기본계획 용역 수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가철도공단 박진현 신성장사업본부장(오른쪽 첫 번째)이 라오스 비엔티안 랜드마크 호텔에서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PTL Holdings 찬톤 시티사이 회장, 유신엔지니어링 전경수 회장, 국가철도공단 박진현 본부장)



국가철도공단은 230만불 규모의 라오스 타켁∼무기아 철도 기본계획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공단은 라오스의 수도 비엔티안∼베트남 붕앙항을 연결하는 총연장 562km의 대규모 국제 철도프로젝트 구간 중 우선추진 구간인 라오스 타켁∼무기아 145km 구간의 민간투자사업 기본계획 수립을 담당하게 된다.

 

이번 계약은 공단이 ㈜유신엔지니어링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프랑스, 호주 등 글로벌 엔지니어링 기업과의 치열한 경쟁을 이겨내고 사업 수주를 달성한 결과로 올해 9월부터 내년 7월까지 11개월간 과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수주는 2010년과 2015년 두 차례에 걸쳐 한국의 공적개발원조 기금으로 타당성조사를 시행해 사업성을 검토한 노선이 실제 사업으로 구체화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