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영그룹, ‘호국보훈의 달’ 공군에 100억 기부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3/06/01 [13:40]
오성덕 기자 기사입력  2023/06/01 [13:40]
부영그룹, ‘호국보훈의 달’ 공군에 100억 기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영그룹은 6·25전쟁 정전 70주년을 맞아 1일 서울 공군호텔에서 공군 하늘사랑 장학재단에 기부금 100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부영그룹 이희범 회장은 정상화 공군참모총장을 만나 100억 원의 기부금을 전달하고, 공군 유가족들의 생활지원금과 장학기금으로 써달라는 창업주 이중근 회장의 뜻을 전했다. 

한편, 하늘사랑 장학재단은 훈련 중 순직한 공군 조종사 유자녀들이 아버지의 숭고한 희생의 의미와 긍지를 갖고,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0년 설립됐다.

이희범 회장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직 조종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며, 유자녀들이 부모님의 애국정신에 자긍심을 갖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상화 공군참모총장은 “공군을 대표해 큰 금액을 기부한 부영그룹 창업주 이중근 회장과 부영그룹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이중근 회장의 기부 정신이 훼손되지 않도록 장학금으로 잘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