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LH, 전국 공공주택지구 6곳 도시건축 통합설계 공모

내달 2일가지 참가접수 8월 말 당선자 발표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3/05/30 [10:12]
천세윤 기자 기사입력  2023/05/30 [10:12]
LH, 전국 공공주택지구 6곳 도시건축 통합설계 공모
내달 2일가지 참가접수 8월 말 당선자 발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LH가 지방권 공공주택지구 6곳을 대상으로 ‘도시건축통합 마스터플랜 설계공모’를 지난 26일 실시했다고 최근 밝혔다.

LH는 각 지역별 특성을 살려 지방도시의 기능을 보완하고 지역과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도시공간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상대적으로 생활 인프라가 부족하고 노후화돼 정주여건이 불리한 지방도시 소멸위기, 저출생 등 사회적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컨셉을 모든 지구에 공통적으로 적용했다.

공모대상은 대전죽동2, 대전상서, 세종연기, 세종조치원, 울산선바위, 부산대저, 총 6곳으로 설계금액은 총 483억 원이다. 

각 지구별 당선자에게는 해당 지구의 조사설계용역 수행권을 제공할 예정으로 민간 도시설계 전문가들의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청자격은 건설엔지니어링업으로 등록한자로서 토목 도시분야, 건축분야, 정보통신분야 등 관련 자격요건을 모두 갖춰야 하며,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에 관한 법률’ 등에 따라 조사설계용역 수행에 결격사유가 없어야 한다.

신청을 원하는 경우, 오는 6월 2일까지 각 지구별로 참가신청서를 접수해야 하며, 8월 1일까지 공모 작품 제작 및 접수를 완료해야 한다.

각 지구별 당선자는 8월 말 발표예정이며, 접수된 작품은 LH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